백혈병환우회, ‘헌혈톡톡 콘서트’ 개최
이달 17일 서울여성플라자 아트홀

 

허지윤 기자

 

 


수혈자와 헌혈자가 만나 마음을 나누고 격려하는 ‘헌혈톡톡(talktalk) 콘서트’가 오는 17일 오후 8시 서울여성플라자 아트홀에서 열린다.

 

 

 

 


한국백혈병환우회가 '물보다 진한 이야기'라는 주제로 마련한 이번 행사에는 헌혈자와 수혈자 총 3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방송인 김미화씨가 사회를 맡고, 가수 손승연씨가 오프닝 무대를 열 예정이다.

 

고등학교 2학년 유진혁 군이 수혈자 대표로 참석해 솔로곡과 헌혈자와의 듀엣 공연을 하는 시간도 마련돼 있다.

 

유 군은 급성림프구성백혈병을 진단받고 2012년 조혈모세포이식(골수이식)을 받은 뒤 현재 건강을 되찾아 실용음악과를 준비하고 있다.


백혈병환우회 안기종 대표는 “헌혈자 뿐 아니라 수혈자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많은 사람들이 참석해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전했다.

 

 

[출처 : 데일리메디]

Posted by 한국백혈병환우회

댓글을 달아 주세요